英 미녀골퍼, 침실에서 묘한 셀카… '야릇한 골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 프로골퍼 루시 롭슨. /사진=SNS 캡처
영국 프로골퍼 루시 롭슨. /사진=SNS 캡처

영국 출신 프로골퍼 루시 롭슨이 탄탄한 몸배를 공개했다.

롭슨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침실에서 속옷만 입은 채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롭슨은 별무늬가 박힌 스포츠탑에 골반이 그대로 드러나는 하의를 착용했다. 운동선수답게 구릿빛 피부와 탄탄한 하체, 여기에 도발적 눈빛으로 매력을 더했다.

한편 롭슨은 주요 대회 입상 경력은 없으나 50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거느린 SNS 스타다. 
 

  • 50%
  • 5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