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S&P·나스닥, 사상 최고치 기록… 4거래일 연속 상승세

 
 
기사공유
미국 증시가 5일(현지시간) 4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S&P 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사진=머니S DB

미국 증시가 4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S&P 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5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83.22포인트(1.68%) 급등한 2만9290.85에 거래를 마쳤다. S&P500 지수는 37.10포인트(1.13%) 오른 3334.69에, 나스닥은 40.71포인트(0.43%) 상승한 9508.68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미 증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백신 개발 가능성과 미 민간고용 호조 소식에 힘입어 강세를 보였다.

주요 외신에 따르면 중국 방송 CGTN은 저장 대학 연구팀이 두 가지 약물이 신종 코로나에 효과를 낸다는 점을 발견했다고 현지 언론을 인용해 보도했다. 영국 임페리얼 칼리지 연구팀이 신종 코로나 백신 개발에 드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이는 중요한 돌파구를 마련했다는 스카이뉴스의 보도도 매수세를 키웠다.

이날 발표된 ADP 전미 고용보고서에 따르면 1월 민간 고용 증가는 29만1000명이었다. 2015년 5월 이후 월간 최대 증가 폭으로 시장 전망치15만명도 큰 폭 웃돌았다.

오는 7일 미 노동부가 발표할 1월 비농업 신규고용 지표도 호조를 보일 경우 더욱 긍정적인 영향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미국의 지난해 무역적자가 2013년 이후 6년 만에 처음 감소했다는 소식도 전해졌다.

이날 증시에서는 자동차 회사에 이목이 집중됐다. 포드는 지난해 4분기 순익은 물론 올해 전망도 부진할 것으로 전망하며 주가가 9.5%나 추락했다.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