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사상 최대실적 달성… 당기순이익 42.2% ↑

 
 
기사공유
한국투자증권 로고. /사진=한국투자증권 제공

한국투자증권이 지난해 당기순이익 7099억원을 달성하면서 국내 증권사 연간 실적으론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4993억원)대비 42.2% 늘어난 수치로 투자은행(IB)과 자산운용 부문의 수익이 증가하면서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

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 매출액은 10조2200억원, 영업이익은 8653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27.2%, 34.3% 증가했다. 자기자본은 5조4585억원으로 1년 만에 1조원 이상 늘었다.

한국투자증권은 대내외 악재로 인한 증시 부진 속에서도 다변화한 수익구조와 사업부문간 시너지 증진에 힘입어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특히 IB와 자산운용 부문 수익이 증가하면서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또 가용자원의 최적화와 효율적인 영업을 통해 수익성 지표인 자기자본이익률(ROE) 역시 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투자증권은 ▲지속 성장 가능한 시스템 구축 ▲미래 변화 대비 ▲건전한 기업 문화 정착 등을 올해 중점 추진키로 했다. 디지털 사업을 본격화하고 성공적인 해외시장 안착을 통해 새로운 10년을 위한 초석과 기틀을 다지겠다는 것이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국내 자본시장 대표증권사를 넘어 아시아 최고의 금융회사로 도약하기 위해 도전과 변화를 계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