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이제는 거장' 봉준호 감독 "차기작은… "

 
 
기사공유
봉준호 감독이 차기작으로 현재 한국어 영화와 영어 영화를 각각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사진=로이터

봉준호 감독의 차기작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봉 감독은 지난 10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우스 할리우드 호텔에 마련된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인터뷰룸에서 영화 '기생충' 이후 차기작에 대해 "오스카나 칸에서 상을 받기 전에 준비한 게 있다. 이 상으로 인해 바뀌는 건 없을 거다. 한국어와 영어로 각각 쓰고 있다"고 말했다.

봉 감독은 이 자리에서 차기작에 대해 "이 사태들(아카데미 4관왕 등)이 벌어지기 전에 두 가지를 준비하고 있었다"며 "아카데미와 칸 이전인 작년, 재작년부터 준비한 프로젝트가 있었고 변함없이 준비하고 있다. 시나리오를 조금씩 쓰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하나는 한국어 영화고 서울도심에서 벌어지는 독특한 공포스러운 상황에 대한, 굳이 '공포영화'라고 장르 규정은 애매해서 공포영화라고 규정할지 모르겠으나 서울도심에서 벌어지는 공포상황을 다룬 영화"라고 설명했다.

이어 "영어 영화가 두 번째 '기생충' 정도 규모다. 지난 2016년 런던에 있었던 실제 사건을 바탕으로 시나리오를 준비하고 있다. 다듬어지면 핵심적인 줄거리에 대해서 말씀드릴 시점이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봉 감독은 '기생충' 북미 배급사 네온(NEON) 대표 톰 퀸과 함께 진행한 버라이어티와의 인터뷰에서 한국영화와 영어로 진행되는 외국영화를 차기작으로 동시에 진행 중인 사실을 알렸다.

그는 당시 "두 영화 모두 큰 영화가 아니다. '기생충'이나 '마더' 정도의 규모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