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코로나 31번째 확진자, 61세 女(상보)

 
 
기사공유
국내에서 세번째로 해외 여행력 등 감염원을 알 수 없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국내에서 세번째로 해외 여행력 등 감염원을 알 수 없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추가로 발생했다. 이에 국내 전체 확진자는 총 31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8일 오전 9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늘어 총 31명이며 이 중 10명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31번째 확진자는 대구 서구에 거주하는 61세 한국 여성으로 해외 여행력이 없다고 진술했다.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으며 현재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이 있는 대구의료원에 격리 입원했다.

한편 확진자 중 격리 해제된 인원은 전날(17일) 28번째 확진자가 완치 판정 후 퇴원하면서 10명을 유지했다. 확진자를 제외한 검사현황은 9234명으로 지난 17일 8688명보다 546명 늘었다. 957명은 검사 중이며 8277명은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23.60상승 31.7218:03 04/07
  • 코스닥 : 606.90상승 9.6918:03 04/07
  • 원달러 : 1221.20하락 8.118:03 04/07
  • 두바이유 : 33.05하락 1.0618:03 04/07
  • 금 : 24.87상승 0.3618:03 04/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