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우림, tvN 드라마 '화양연화' 캐스팅… 이보영 아들 연기

 
 
기사공유
아역배우 고우림이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 출연한다.
©나무엑터스

'화양연화'는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재현(유지태 분)과 지수(이보영 분)가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하며 그리는 마지막 러브레터를 담았다.

'화양연화'에서 고우림은 이보영(윤지수 역)의 아들인 이영민 역을 연기한다. 극 중 영민은 비상할 정도로 똑똑해서 전교 1등을 놓치지 않는 인물. 또한, 고운 심성까지 겸비한 영민은 엄마에 대해 애정이 깊어 철이 일찍 든 아이이기도 하다.

고우림은 그동안 영화 '친구2'의 김우빈 아역을 시작으로 드라마 '후아유: 학교 2015'의 남주혁 아역과 지난해 '단, 하나의 사랑'에서 김명수의 어린 시절을 연기했다.

고우림이 출연하는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은 4월 방송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1.87상승 30.6918:03 06/05
  • 코스닥 : 749.31상승 6.9418:03 06/05
  • 원달러 : 1207.10하락 11.618:03 06/05
  • 두바이유 : 39.99상승 0.218:03 06/05
  • 금 : 38.82하락 1.0518:03 06/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