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번째 확진자 '야쿠르트 아주머니'… 대구대명동지점 폐쇄

 
 
기사공유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 19일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13명 중 1명인 43번째 확진자(58세 여성·달서구)는 한국야쿠르트 대구 남구 대명동지점에서 근무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뉴시스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 19일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13명 중 1명인 43번째 확진자(58세 여성·달서구)는 한국야쿠르트 대구 남구 대명동지점에서 근무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한국야쿠르트는 이날 43번째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대구대명동지점을 이달 말까지 폐쇄하기로 했다. 대구대명동지점은 오늘 중으로 방역 조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 지점이 개별적으로 고객들에게 연락해 배달 중단과 관련해 양해를 구하고 있다. 특히 한국야쿠르트는 대구대명동지점 '야쿠르트 아줌마'들을 격리 조치했으며 배달 중단 기간 회사측이 별도 예산을 편성해 생활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한국야쿠르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야쿠르트 배달원 1만1000명의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기로 했다”며 “고객들이 불안한 시선으로 보지 말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43번째 확진자는 현재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격리돼 입원치료 중이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