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마감] 원/달러 0.2원↓

 
 
기사공유
19일 원/달러 환율이 하락 마감했다. /사진=머니S DB

원/달러 환율이 하락 마감했다.

19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후 3시30분 기준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0.2원 내린 1189.3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0.5원 오른 1190.0원으로 시작해 1189.3원에 마감했다.

전승지 삼성선물 애널리스트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실물 경기 영향 우려가 부각된 가운데 위안화 환율이 다시 7위안을 넘서면서 원/달러 환율에도 상승 압력을 가했다”면서 “중국 당국의 위안화 환율 관리 의지가 강한 만큼 급등세는 제한되며 환율에도 상방 경직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60.70상승 24.4918:01 04/10
  • 코스닥 : 611.26하락 4.6918:01 04/10
  • 원달러 : 1208.80하락 10.718:01 04/10
  • 두바이유 : 31.48하락 1.3618:01 04/10
  • 금 : 23.32하락 0.218:01 04/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