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환자 발길 '뚝'… 의료기관에 '건강보험 급여비' 조기 지급

 
 
기사공유
정부가 코로나19 발생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의료기관을 위해 건강보험 급여비를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사진=뉴스1DB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기관에 건강보험 급여비를 조기 지급한다. 최근 의료기관들은 코로나19 여파로 환자수가 급감해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는 19일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일선 의료기관의 운영상 어려움을 지원하기 위해 건강보험 급여비 조기지급 특례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건강보험 급여비 조기지급 특례는 심사완료 전 청구확인 절차만 거친 후 10일 이내에 급여비의 90%를 조기 지급하고, 이후 심사완료 시에 그 결과를 반영해 사후 정산하는 제도다.

정부는 이번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일선 의료기관의 안정적 운영이 중요하다는 점을 고려, 건강보험 급여비 조기지급 특례를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코로나19 발생으로 일선 의료기관은 환자수가 감소해 종사자 임금이나 시설 임대료 지급 등이 어려워 안정적 운영이 어려운 상태다. 

의료기관은 청구 후 지급까지 최대 22일이 걸렸던 급여비를 보다 더 빠르게 받아 운영에 보탬이 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중수본은 기대하고 있다.

건강보험 급여 조기지급 특례는 지난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당시에도 시행한 바 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