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국민배우' 故김지영, 빛났던 연기 열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로배우 김지영이 세상을 떠난 지 3년이 됐다. /사진=뉴스1
원로배우 김지영이 세상을 떠난 지 3년이 됐다. /사진=뉴스1

원로배우 김지영이 세상을 떠난 지 3년이 됐다.

고인은 2017년 2월19일 폐암 투병 중 합병증인 급성폐렴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김지영은 폐암 투병 중에도 연기 활동을 계속 이어가는 투혼을 발휘했다. 2년간 투병 생활을 했으며 당시 MBC '여자를 울려'(2015) tvN '식샤를 합시다2'(2015), JTBC '판타스틱'(2016) 을 찍었다.

김지영은 1938년생으로 1960년 영화 '상속자'로 데뷔해 58년간 배우의 길을 걸었다. '정과 정 사이에'(1972) '진짜진짜 좋아해'(1978) '월녀의 한'(1980) '돌아와요 부산항 '80'(1080) '팔불출'(1980) '짝코'(1980) '화순이'(1982) '바보선언'(1984) '길소뜸'(1986) '황진이'(1986) '우묵 배미의 사랑'(1990) '나의 결혼 원정기'(2005)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2006) '마파도2'(2007) '아들'(2007) '해운대'(2009) '국가대표'(2009) '도가니'(2011) 등 100여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1990년대부터 활발한 드라마 활동을 펼쳤다. '우리들의 천국' '야인시대' '눈사람' '장미빛 인생' '금나와라 뚝딱' 등에 출연하며 친근한 모습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고인은 용인 평온의숲에 안치돼 영면에 들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