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청도 대남병원서 60대 환자 폐렴의심 질환 숨져… 코로나19 검사중

 
 
기사공유
경북 청도 대남병원 정신병동에 입원해 있던 60대 환자가 폐렴 의심 질환으로 숨졌다. /사진=뉴시스

경북 청도 대남병원 정신병동에 입원해 있던 60대 환자가 폐렴 의심 질환으로 숨졌다.

20일 청도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48분쯤 이 병원에 입원해 있던 환자 A씨(65)가 숨졌다.

질병관리본부는 A씨가 코로나19와 연관이 있는지 조사하기 위해 출상금지 조치를 내리고 시료를 채취해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는 최근 고열 증세 등으로 치료를 받았다.

보건당국은 대남병원 장례식장에서 출상할 예정인 다른 3건에 대해서도 전면 출상금지 조치를 내렸다.

또 대남병원과 청도군보건소, 노인요양병원 에덴원 등의 통로가 연결돼 있어 이들 기관의 직원 298명, 입원환자 302명 등 600여명에 대한 발열검사 등을 실시 중이다.

한편 지난 19일 대남병원에선 입원 환자 A씨(57)와 B씨(59)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기침과 발열 증세를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대남병원은 이들을 포항의료원으로 이송해 음압병동에 입원시켰다.

하지만 이들은 포항의료원과 질병관리본부 등의 지시에 따라 동국대 경주병원(국가지정 격리병동)으로 다시 이송됐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1.18상승 4.1818:01 06/04
  • 코스닥 : 742.37상승 4.7118:01 06/04
  • 원달러 : 1218.70상승 1.918:01 06/04
  • 두바이유 : 39.79상승 0.2218:01 06/04
  • 금 : 39.87상승 0.9418:01 06/0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