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 청도서 60대 환자 사망(상보)

 
 
기사공유
./사진=뉴스1
중국 우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한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서 입원 중인 60대 환자가 폐렴 의심증상으로 사망해 방역당국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검사하고 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20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청도 대남병원에 사망자 한명이 있어 (코로나19)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결과가 나오면 공지하겠다"고 말했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사망자는 최근 고열 증세 등으로 치료를 받아왔고, 폐렴 증상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망자는 전날(19일) 대남병원에서 확인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와는 다른 입원환자였다.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23:59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23:59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23:59 03/3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23:59 03/31
  • 금 : 23.43상승 0.1923:59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