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시진핑 주석과 통화 "코로나19 대응에 힘 보탤 것"

 
 
기사공유
문재인 대통령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 통화를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 통화를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20일) 오후 5시 28분부터 6시까지 32분 동안 시진핑 주석과의 정상 통화를 통해 최근 코로나19 대응과 한반도 정세 등 상호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문 대통령은 통화에서 “중국의 어려움이 우리의 어려움이기 때문에 우리 정부는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가장 가까운 이웃인 중국 측의 노력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시 주석님을 중심으로 한 중국 인민의 단결된 힘으로 이번 사태를 잘 극복해 낼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이에 시 주석은 "대통령님과 통화하게 돼서 매우 기쁘다"며 "대통령님이 전화를 걸어 코로나19와 싸우는 것에 위문과 지지를 표해주셔서 깊이 감사하다"고 했다.

시 주석은 또 코로나19와 관련한 중국 정부의 대응 조치 현황을 설명했다. 시 주석은 "중국 인민은 초기공포에서 벗어나 전염병을 이길 전망과 희망을 보고 있다"고 했다.

이어 "'어려울 때 친구가 진정한 친구이며 그런 친구는 서로를 살피는 것"이라면서 "한국 정부와 각계는 관심과 위문, 많은 도움과 지지를 보내주셨다"고 감사의 뜻을 나타냈다.

양 정상은 두 나라의 임상치료 경험을 공유하고. 이를 앞으로 방역 당국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강 대변인은 전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1.18상승 4.1818:01 06/04
  • 코스닥 : 742.37상승 4.7118:01 06/04
  • 원달러 : 1218.70상승 1.918:01 06/04
  • 두바이유 : 39.79상승 0.2218:01 06/04
  • 금 : 39.87상승 0.9418:01 06/0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