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사로잡은 트롯 열풍, '미스터트롯' 예매자 43%는 20대

 
 
기사공유
2월 20일 목요일 오후 2시, 티켓 오픈 10분만에 2만석에 달하는 좌석을 매진시킨 콘서트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주요 예매자는 20대의 비중이 43.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인터파크
'내일은 미스터트롯' 전국 투어를 단독 판매하고 있는 티켓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에 따르면 예매자 연령대는 ▲20대가 43.3%, ▲30대가 36.5%, ▲40대 10%, ▲50대 4.8%의 순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해 11월 30일에 있었던 '내일은 미스트롯' 서울콘서트의 20대 예매자 비중이 23.4%였던 것과 비교해 20대가 약 20%p나 증가한 결과다.

또한 2019년에 판매된 콘서트 전체에 대한 평균 20대 예매자 비중인 42%를 상회하는 수치로 트로트가 중장년층만 선호하던 장르에서 전 연령대가 즐기는 장르로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또한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남녀 예매자 비중은 18.2%와 81.8%로 여성의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여성 가수들이 주인공이었던 '내일은 미스트롯' 서울 콘서트의 여성 예매자 비중이 66.3%던 것과 비교하면 아티스트가 남성으로 바뀌면서 여성 팬들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18.91상승 27.0310:28 04/07
  • 코스닥 : 603.18상승 5.9710:28 04/07
  • 원달러 : 1220.70하락 8.610:28 04/07
  • 두바이유 : 33.05하락 1.0610:28 04/07
  • 금 : 24.87상승 0.3610:28 04/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