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Z플립·S20 생산 차질?

 
 
기사공유
삼성전자 구미사업장에서 22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사업장이 24일 오전까지 폐쇄된다. 사진은 삼성전자 서초사옥. /사진=뉴시스

삼성전자 구미사업장에서 22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사업장이 24일 오전까지 폐쇄된다. 삼성전자는 이번 조치로 최근 출시한 갤럭시Z플립과 갤럭시S20 시리즈의 생산에 차질이 빚어질까 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

22일 삼성전자와 구미시에 따르면 구미시 산동면에 거주하는 삼성전자 직원 A씨(28세·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현재 자가 격리조치됐다.

삼성전자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직원들에게 문자메시지로 “24일 오전까지 사업장을 폐쇄한다”는 공지를 보냈다. 삼성전자는 이날 근무하던 직원들을 조기 귀가시켰다.

삼성전자 코로나19 비상 대응 태스크포스(TF)는 “임직원들은 주말 간 외출과 여러명이 모이는 다중 시설 이용을 삼가해달라”며 “24일 출근 시 개인별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라”고 당부했다.

삼성전자 구미사업장은 네트워크·스마트폰 생산과 연구개발을 담당한다. 삼성전자는 중저가 단말은 베트남과 인도에서 생산하지만 프리미엄 제품은 여전히 구미사업장에서 생산한다. A씨는 스마트폰을 생산하는 2사업장 소속으로 알려졌으나 구체적인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삼성전자 측은 “사업장 폐쇄는 월요일부터 해제돼 제품 생산에는 큰 영향이 없을 것”이라며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하고 질병 확산을 막아 제품 생산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3.89하락 0.7511:38 04/01
  • 코스닥 : 575.87상승 6.811:38 04/01
  • 원달러 : 1219.20상승 1.811:38 04/0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11:38 04/01
  • 금 : 23.43상승 0.1911:38 04/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