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오후에 87명 추가… 국내 총 433명(종합)

 
 
기사공유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22일 오후 87명 추가됐다. 사진은 폐쇄되는 청도대남병원. /사진=뉴스1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22일 오후 87명 추가됐다.

이날 질병관리본부 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2일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오전 대비 87명 늘었다.

이날 하루만 229명의 추가확진자가 발생해 국내 확진자는 433명으로 증가했고 이 가운데 18명은 완치돼 격리해제됐다.

현재까지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 433명 가운데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련된 환자는 231명으로 전체의 53.3%를 차지했다.

22일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확진 환자 통계/사진=질병관리본부

22일 오후 새로 확진된 환자 가운데 신천지 교인은 62명이며 청도대남병원 관련자는 3명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인원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대구가 55명으로 가장 많다. 이어 ▲경북 14명 ▲강원 5명 ▲경기 4명 ▲서울 3명 ▲광주 2명 ▲대전 1명 ▲부산 1명 ▲울산 1명 ▲전남 1명 순이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60.70상승 24.4918:01 04/10
  • 코스닥 : 611.26하락 4.6918:01 04/10
  • 원달러 : 1208.80하락 10.718:01 04/10
  • 두바이유 : 31.48하락 1.3618:01 04/10
  • 금 : 23.32하락 0.218:01 04/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