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송 교도관 코로나19 확진… "동선 확인하세요"

 
 
기사공유
더불어민주당, 정부, 청와대가 25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긴급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고 코로나19 대응책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경북 청송에서 첫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나왔다.

25일 경북도와 청송군에 따르면 경북북부 제2교도소 교도관 A씨(27)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22일 청송보건의료원에 검사를 의뢰한 A씨는 24일 밤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신천지 교인인 A씨는 지난 13∼14일 자택에서 교인들과 만나고 지난 18∼19일에는 진보에서 외부 활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16일 진보 장터돼지국밥, 17일 진보 고마담치킨, 18일은 진보식자재마트를 방문했다.

19일은 진보 중화요리 용궁식당, 진보 다이소, 진보 WPC카페, 20일 진보 제일내과의원, 진보동산약국, 21일 진보WPC카페, 22일 진보WPC카페, 청송군보건의료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했다.

청송군 관계자는 "A씨의 구체적인 동선 및 접촉자 등은 추후 경상북도 역학조사관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청송군은 코로나19의 유입을 저지하기 위해 인근 안동 등 외부 지역에서 출퇴근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자택근무를 명령했다.

이 조치로 직원 500여명중 160여명이 자택근무에 들어갔지만 결국 코로나19를 저지하지는 못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3.87하락 0.7711:08 04/01
  • 코스닥 : 575.10상승 6.0311:08 04/01
  • 원달러 : 1219.60상승 2.211:08 04/0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11:08 04/01
  • 금 : 23.43상승 0.1911:08 04/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