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9번째 사망자' 발생… 급성호흡부전 68세 여성(상보)

 
 
기사공유
국내 코로나19 9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9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대구시는 25일 브리핑을 열고 이날 새벽 칠곡경북대병원에 입원 중이던 68세 여성이 급성호흡부전으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전날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고 사망 이후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이 나왔다.

이 사망자는 지난 23일 칠곡경북대병원 응급실에 기침과 복부팽만 증상으로 내원했다. 이후 호흡곤란 증상이 나타나고 폐렴이 의심되자 지난 24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후 급성호흡부전이 발생해 이날 오전 3~4시 사이 사망했다.

김종현 대구시 감염병 관리지원단 부단장은 "사망 이후 검사 결과 확진자로 판명됐다"며 "역학적 추적 조사를 통해 자세한 경과가 밝혀지는 대로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