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세계백화점 직원 '코로나19' 확진… 26일 임시 휴점

 
 
기사공유
대구 신세계백화점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뉴스1

대구 신세계백화점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 대구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이날 백화점 8층 식당가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직원은 몇일 전부터 발열 등의 증세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직원 확진 소식을 들은 신세계백화점은 이날 오후 7시 영업을 종료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6일 방역 및 소독을 실시한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8.11상승 16.9110:52 05/28
  • 코스닥 : 721.45하락 3.1410:52 05/28
  • 원달러 : 1237.70상승 3.310:52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0:52 05/28
  • 금 : 34.48하락 0.3310:52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