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 여신’ 신민아,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1억 기부

 
 
기사공유
배우 신민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사진=뉴시스

배우 신민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신민아의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5일 신민아가 사랑의 열매 측에 1억원을 기부했다는 사실을 밝혔다. 소속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노력하는 의료진과 취약 계층 예방을 위함”라고 설명했다.

신민아는 지난 2009년부터 12년간 약 24억원을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이에 지난해 10월에는 저소득층 화상 환자·탈북 여성·독거노인 등에게 약 20억원을 기부한 점을 인정받아 금융의 날 대통령 표창을 받기도 했다.

한편 신민아 외에도 이영애, 박서준, 김고은, 홍진영, 청하, 송가인, 이혜영 등도 코로나19 확산 관련 기부 행렬에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