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여야 대표 회동 추진… 코로나19 추경 논의

 
 
기사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8일 여야 대표와 회동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8일 여야 대표와 회동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청와대 관계자는 뉴시스와의 통화에서 “여야 대표 회담을 추진하고 있다”며 “비상시국에서 대통령과 여야 대표가 모여 코로나19 해법을 모색하고 협조를 구하고자 하는 취지”라고 말했다.

이번 여야 대표 회동에서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추가경정예산안(추경) 편성 등을 포함해 국회와의 초당적 협력 방안을 의논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문 대통령과 여야 대표들의 만남은 지난해 11월10일 문 대통령이 모친상 조문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 청와대로 초청한 이후 약 3개월 만이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