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모건 "한국 코로나19 3월 정점… 확진자 1만명 달할 것"

 
 
기사공유
JP모건이 한국 코로나19 사태가 3월20일 정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사진=머니투데이DB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이 국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오는 3월 정점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확진자는 최대 1만명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분석했다.

JP모건은 지난 24일 ‘확산하는 코로나19: 감염의 정점과 시장 조정의 규모·기간’ 보고서에서 "JP모건 보험팀의 역학 모델에 따르면 한국의 코로나19 사태는 다음 달 20일이 정점이고 최대 감염자 수는 1만명에 달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는 대구 시민 240만명 중 3%가 코로나19에 노출되고 중국과 비슷한 양상으로 2차 감염이 발생한다는 가정에 근거를 둔 결과다.

JP모건은 당초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이 2.3%에서 2.2%로 소폭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하지만 이번 보고서에서는 “갑작스런 감염자 증가로 경제성장률의 하방 리스크가 커졌다”며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할 가능성을 내비쳤다.

또한 “2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내려 역대 최저인 1.00%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식시장 움직임도 부정적으로 전망했다. JP모건은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주식시장 움직임이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때와 비슷하다"며 "메르스 사태 때 장은 약 3개월간 조정에 들어갔으며 코스피는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와 메르스 당시 각각 -16%, -14% 조정됐다"고 설명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23.60상승 31.7218:03 04/07
  • 코스닥 : 606.90상승 9.6918:03 04/07
  • 원달러 : 1221.20하락 8.118:03 04/07
  • 두바이유 : 33.05하락 1.0618:03 04/07
  • 금 : 24.87상승 0.3618:03 04/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