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국민 보호 안한다"… 탄핵 국민청원 50만명 눈앞

 
 
기사공유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26일 오전 11시 기준 46만명을 돌파했다./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46만명 이상이 참여했다. 지난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의 정부 대응을 비판하며 나온 이 청원은 오늘(26일) 오전 기준 참여인원이 계속 늘어나 50만명에 육박할 전망이다.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 이 같은 내용을 올린 청원인은 글을 올린 지난 4일 시점에서 “국내에서는 마스크 가격이 10배 이상 폭등하고 마스크 품귀 현상으로 국민들이 마스크를 구입하기도 어려운데 대통령은 300만개의 마스크를 중국에 지원했으며 마스크 가격 폭등에 대한 어떠한 조치도 내놓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세계적으로 중국인 입국금지, 중국 경유한 외국인에 대한 입국 금지 등 강력하게 제재했음에도 이제야 눈치보며 내놓은 대책이 ‘후베이성을 2주 내 방문한 외국인 4일부터 입국 전면 금지’라는 대책“이라며 ”중국 전역에서 환자가 나오고 있는 시점에 도저히 받아드릴 수 없다“고 비판했다.

또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무엇보다 중요하게 생각해야 하는 것은 ‘자국민 보호’가 아닐까. 정말 자국민을 생각했다면 중국 모든 지역을 대상으로 입국금지 했어야 한다”며 탄핵을 주장했다.

코로나19 사태 관련, 지난 22일 참여기간이 만료된 ‘중국인 입국 금지’ 청원도 역대 최대 인원인 76만명이 참여했다. 이어 같은 날 새롭게 올라온 ‘신천지의 강제 해체(해산)를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도 하루만에 20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았다. 현재 신천지 관련 청원에는 73만명 이상이 참여했다.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