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재택근무 양재동 본사 등까지 확대

 
 
기사공유
현대자동차가 서울 양재동 본사 및 서울, 경기지역 근무자를 대상으로 27일부터 3월 6일까지 재택근무를 실시한다./사진=뉴스1

현대자동차가 서울 양재동 본사 및 서울, 경기지역 근무자를 대상으로 27일부터 3월 6일까지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2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임산부 등 건강상 취약 직원에 한정됐던 재택근무를 확대 시행한다. 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1000명을 넘어선 가운데 자사 임직원들의 감염을 방지하기 위한 차원이다.

현대차 직원들은 팀장의 자율적 판단 하에 사무실 근무나 재택근무를 선택할 수 있다. 팀별 업무 수행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업무 시급성을 고려한 근무 형태를 고려했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26일부터 임직원 중 임산부, 기저질환자, 유상증자 등 재택근무 필요 직원의 경우 이날부터 재택근무를 신청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현대차그룹은 초등학생 이하 자녀를 둔 직원들을 대상으로는 희망자에 한해 휴가도 사용하도록 했다.

방역체계 강화에도 나선다. 지난 24일부턴 서울 양재동 본사의 외부인 출입을 제한하고 있다. 직원들이 본사에 출입할 때 일일이 체온을 체크하고 있다. 직원들의 마스크 착용을 필수로 하며, 마스크 미소지 직원은 출입을 금지하고 있다.

임직원간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중요한 회의는 연기하거나 화상으로 대체하하고 있다. 울산공장 경우 확진자가 급증한 대구·경북지역에서 인접한 만큼 열화상 카메라 설치 및 외부인 출입제한 등을 먼저 실시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재택근무가 필요한 직원들은 내일부터 신청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며 "차주 상황을 보고 연장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