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현아 은퇴 암시? SNS 글 보니 "이 직업을…"

 
 
기사공유
배우 성현아가 연예계 은퇴를 암시하는 듯한 심경글을 남겨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TV조선 제공

배우 성현아가 연예계 은퇴를 암시하는 듯한 심경글을 남겨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성현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답답해하는 아이를 데리고 놀이터로, 떨어져 있는 나뭇가지를 꽃다발처럼 가져오는 너무 예쁜 내 사랑”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올린 사진 속에는 성현아가 아이가 가져온 나뭇가지가 담겼다. 그 뒤로는 놀이터에서 놀고 있는 아이의 모습이 보인다.

평범한 일상을 공유하는 듯한 글과 사진으로 보였다. 하지만 다음 글이 의미심장하게 느껴진다. “모두가 힘들다. 강철 멘탈로 버텨온 나조차도”라고 적은 것. 특히 성현아는 “이제 이 직업을 떠나야 할 때가 온 것 같다”는 글을 덧붙였다.

연예계 은퇴를 암시하는 듯한 글에 이를 접한 팬들은 "힘내세요. 잘하고 계시고 잘할수 있을거에요. 버텨내시고 좋은 시절 오실거라 생각합니다" "후회보다 한번만 더 생각해달라"고 말하며 응원하고 있다.

한편 성현아는 1975년생으로, 1994년 미스코리아 미에 당선되며 연예계에 입문했다. 최근 TV조선 새 예능 '손맛 전수 리얼리티-백년의 맛, 후계자들'(이하 '후계자들') 출연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1753.54하락 1.111:42 04/01
  • 코스닥 : 576.69상승 7.6211:42 04/01
  • 원달러 : 1218.90상승 1.511:42 04/0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11:42 04/01
  • 금 : 23.43상승 0.1911:42 04/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