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정자동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노원구 확진자 접촉"

 
 
기사공유
경기 수원시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경기 수원시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27일 수원시에 따르면 전날 오전 장안구 정자2동 한미루아파트 거주 A씨(38·여)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수원지역 확진자는 총 8명으로 늘었다. 이 중 2명은 완치돼 퇴원했다.

이 외에도 삼성전기 분사업체 직원 1명은 진단검사 결과 '양성→음성→음성'이 나와 4차 검사 결과가 나올때까지 감염여부 판단을 유보한 상태다.

한편 A씨는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소속으로 서울 노원구 첫번째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A씨는 지난 25일 장안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를 채취, 검사는 녹십자의료재단이 진행했다.

지난 26일 두통과 가래 등 증상이 발현됐으며 27일 오전 3시3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시와 보건당국은 현재 A씨의 역학조사와 동선 파악에 주력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A씨에 대한 상세한 역학조사가 완료되는대로 SNS,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신속하게 알리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