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805번 버스운전사 확진… '도심관통' 운행경로는?

 
 
기사공유
대구 도심을 관통하는 시내버스 운전기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뉴스1

대구 도심을 관통하는 시내버스 운전기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26일 대구시 등에 따르면 대구시 805번 시내버스 운전기사 A씨(57)는 지난 2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1일 오전까지 버스를 운행한 뒤 동구 동호동 회차지 기사식당에서 동료 운전기사들과 점심을 먹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발열 증상이 보여 회사에 알린 뒤 자가격리에 들어갔고, 24일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진행해 다음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A씨가 식사한 식당에 대해 방역 소독을 끝냈다.

또 이날 밀접 접촉한 동료 기사들에 대한 감염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대구시 관계자는 "A씨가 운전한 시내버스와 사무실 등을 수차례 소독한 뒤 다른 차량을 투입해 노선을 운행 중"이라며 "A씨는 신천지와는 무관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 805번 시내버스는 동구 반야월역~퀸벨호텔~동구청~동대구역~중구청~반월당역~대구문화예술회관~웃는얼굴아트센터를 운행한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1.87상승 30.6918:03 06/05
  • 코스닥 : 749.31상승 6.9418:03 06/05
  • 원달러 : 1207.10하락 11.618:03 06/05
  • 두바이유 : 39.99상승 0.218:03 06/05
  • 금 : 38.82하락 1.0518:03 06/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