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中 왕이 외교부장과 통화… “한국인 입국 제한 우려”

 
 
기사공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통화해 중국 지방정부의 한국인 입국 제한과 코로나19 확산 등을 놓고 의견을 교환했다. /사진=뉴시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통화해 중국 지방정부의 한국인 입국 제한과 코로나19 확산 등을 놓고 의견을 교환했다.

외교부는 27일 강 장관이 전날 밤 11시쯤 왕 위원과 통화해 코로나19 대응 협력 방안을 의논하고 한국인 입국자 제한 방침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중국의 여러 지역에서 한국인 입국자를 격리 조치하는 등 과한 통제가 이어지는 것에 대해 언급하면서 중국 중앙정부 차원에서 이 같은 일이 이뤄지지 않도록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한국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총력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왕 위원은 한국이 보내준 지지에 감사를 표하고 한국 정부의 방역 노력과 강력한 의지를 평가했다. 향후 양국 인적 교류와 경제 협력에 대한 코로나19 영향을 최소화하면서 한중 우호를 증진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답했다.

양국은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소통하고 협력한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