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세요 소상공인"… '코로나19' 지원 나선 보험업계

 
 
기사공유
보험업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보상을 위해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한다.

보험업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피해가 전국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관련 지원책을 마련한다.

생·손보협회는 보험료 납부 유예, 보험금 신속 지급, 건전한 보험모집 문화 확립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했다고 27일 밝혔다. 우선 생보협회는 ▲보험료 및 계약대출이자 납부 유예 ▲보험금 신속 지급 등을 통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국민 및 소상공인 등에 대한 적기 지원을 실시한다.

코로나19 감염 불안심리를 이용한 불필요한 보험가입 권유 행위도 막는다. 생보협회는 '보험 공포 마케팅'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보험업계 차원의 자정노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생보사는 역량과 특성에 따라 코로나19 확산지역 및 취약계층 아동, 독거노인 등을 대상으로 마스크, 손세정제 등 긴급 구호 물품을 지원한다. 필요물품을 조기 구매함으로써 내수 활성화에 기여하는 방안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보험사 자체 시상 행사 등에서 온누리 상품권 활용도 적극 권장했다.

손보협회도 ▲보험료·대출 원리금 등 납부 유예 및 대출만기 연장 ▲보험계약 대출 신속 지급 ▲보험가입조회 지원 및 보험금 신속 지급 등에 나선다.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관광·여행 등이 코로나19로 취소될 경우 보증보험 납입보험료 전액 환급해준다.

코로나19 보험 민원상담의 신속처리를 위해 전문 상담인력도 전진배치한다. 또 코로나 확진으로 인한 건물 폐쇄 등이 이뤄질 경우 상담인력을 재택근무로 전환해 온라인, 유선상담 등 비대면 상담이 가능토록 조치할 예정이다.

보험광고 심의도 강화한다. 코로나19에 대한 과도한 불안감을 조장하고 이를 이용한 보험 판매 방지를 위해 국민정서에 맞지 않는 보험상품 광고를 미승인할 방침이다.

생·손보협회 측은 "코로나19 확산 차단 및 극복을 위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생·손보협회는 각각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임직원 성금(1000만원)을 전달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