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희·홍상수 '꼭 잡은 두손' 포착

 
 
기사공유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배우 김민희와 연인인 홍상수 감독의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베를린국제영화제 홈페이지 제공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배우 김민희와 연인인 홍상수 감독의 모습이 포착됐다.

최근 베를린국제영화제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도망친 여자'로 레드카펫에 오른 홍상수 감독, 김민희, 서영화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과 서영화의 손을 잡고 공식 상영관으로 향하는 모습이 담겼다. 국내 공식 석상에서 좀처럼 볼 수 없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다정한 모습이 시선을 끌었다.

한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일곱 번째 호흡을 맞춘 '도망친 여자'는 독일 베를린 베를리날레 팔라스트에서 공식 상영, 베일을 벗었다.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 분)를 따라가는 이야기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
  • 9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