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3번째 사망자, 74세 신천지 교인… 신장이식 사례(상보)

 
 
기사공유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또 사망했다. /사진=뉴시스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또 사망했다. 국내 13번째 사망자다.

대구시는 27일 "신천지 전수대상에 포함된 74세 남성이 오전 7시29분쯤 이송 과정에서 심정지가 와 숨졌다"고 밝혔다.

신천지 교인으로 파악된 이 사망자는 기저질환으로 신장 이식을 한 사례가 있었다.

지난 22일 발열 등의 증세를 보여 양성 판정을 받은 뒤 집에서 자가격리 치료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대구시 관계자는 "오전 6시53분쯤 달서구보건소에서 응급 이송 요청이 왔고, 환자 이송 중에 오전 7시29분 심정지가 와 숨졌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1.18상승 4.1818:01 06/04
  • 코스닥 : 742.37상승 4.7118:01 06/04
  • 원달러 : 1218.70상승 1.918:01 06/04
  • 두바이유 : 39.79상승 0.2218:01 06/04
  • 금 : 39.87상승 0.9418:01 06/0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