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동아에스티 직원 코로나19 확진… 용인 연구소·인재개발원 방역

 
 
기사공유
동아에스티 연구소(경기 용인 상갈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오늘 폐쇄됐다./사진=동아에스티
동아에스티 연구소에 근무하는 직원 A씨가 중국 우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가 근무한 동아에스티 연구소(경기 용인 상갈동)와 인재개발원은 폐쇄됐다.

2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동아에스티 연구소 파견업체 직원 A씨는 지난 22~23일 경북 안동에 방문했다. A씨는 방문한 기간 동안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안동보건소는 25일 오전 A씨에 연락했으며 회사는 A씨를 자가 격리 조치했다.

이후 A씨는 기흥구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진행, 오늘(27일) 판정 결과가 확진으로 나왔다.

이에 동아에스티 연구소는 바로 폐쇄 조치했다. 연구소와 함께 위치한 인재개발원도 폐쇄됐으며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A씨 접촉 대상자를 상대로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고 관련 인원은 검사를 앞두고 있다"며 "향후 조치 부분에 대해서 내부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60.70상승 24.4918:01 04/10
  • 코스닥 : 611.26하락 4.6918:01 04/10
  • 원달러 : 1208.80하락 10.718:01 04/10
  • 두바이유 : 31.48하락 1.3618:01 04/10
  • 금 : 23.32하락 0.218:01 04/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