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 인테리어 가장 많은 곳은 '서울'… 카페·식당이 1위

 
 
기사공유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이 상업 인테리어 부문 통계 현황을 공개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무실 인테리어를 가장 많이 하는 도시는 서울로 조사됐다. 유형별로는 카페·식당의 인테리어 수요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은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상업 인테리어 부문 통계 현황을 27일 공개했다.

이번 자료는 지난해 2월부터 올 1월까지 약 1년간 집닥 플랫폼을 통해 계약 및 시공한 전국 상업 인테리어 가운데 1000여건의 사례를 표본 조사해 추출됐다.

집닥을 통해 전국에서 진행된 상업 인테리어를 공사유형별로 분류한 결과 카페·식당이 전체의 31.8%로 약 3분의1을 차지했다. 이어 상가·매장(26.3%), 사무실(19.1%), 학원·교육(11.8%), 숙박·병원(4.1%)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역별로 서울의 경우 사무실 인테리어가 26.9%로 타지역 대비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서울 내 사무실 인테리어 시공 비중이 가장 높은 구역은 경제활동 인구와 시설이 많은 강남구(24.2%)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서울과 비교해 학원·교육(18.1%) 목적의 인테리어가 상대적으로 높게 집계됐다. 컴퓨터 코딩, 실내 스포츠 등 특화된 학원의 공간 의뢰 사례가 전체 절반 이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기간 동안 집닥을 통해 시공된 상업 인테리어 가운데 시공금액이 가장 높았던 곳은 전남 소재 요양시설과 사우나가 결합된 공간으로 전체 시공가 기준 5억5000만원이다. 또 서울 강남구 소재 식당이 5억원, 서울 강남구 소재 사무실이 2억7000만원, 서울 마포구 소재 사무실이 2억원, 대구 달서구 소재 식당이 1억9000만원으로 조사됐다.

류민수 집닥 사업기획팀장은 “창업하는 분들의 온라인 접점이 늘어남에 따라 집닥 플랫폼에서 주거 인테리어뿐만 아니라 상업 인테리어의 고객 의뢰 비중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 개인 상업 인테리어 고객을 포함해 프렌차이즈 가맹점을 위한 특화된 사업 영역도 계속해서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18:03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18:03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18:03 03/3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18:03 03/31
  • 금 : 23.24하락 1.818:03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