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고가 300만원 메이트Xs, 사전예약 하루만에 37만명 ‘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웨이의 두번째 폴더블폰 메이트Xs. /사진=로이터
화웨이의 두번째 폴더블폰 메이트Xs. /사진=로이터

화웨이의 두번째 스마트폰 메이트Xs가 사전예약 하루만에 예약구매자수 37만명을 넘겼다. 이 단말기는 가격이 약 300만원에 달하는 고가다.

화웨이의 공식온라인몰인 V몰에서 사전예약 중인 메이트Xs는 27일 기준 예약자수 37만명을 넘어섰다. 26일 사전예약을 시작한 지 하루만이다.

지난 24일 공개된 메이트Xs는 출고가가 1만6999위안(약 293만800원)으로 300만원에 육박한다. 전작인 메이트X이 중국에서만 판매된 것과 달리 메이트Xs는 글로벌시장에서도 판매될 계획이다. 공식판매는 다음달 5일 시작된다.

메이트Xs 공개 현장에서 리처드 위 화웨이 컨슈머비즈니스그룹 최고경영자(CEO)는 “메이트Xs에는 지르코늄 기반의 리퀴드 메탈이 적용돼 내구성이 뛰어나다”며 “삼성전자의 갤럭시폴드보다 낫다”고 말했다.

메이트Xs가 사전예약 하루만에 37만명의 선택을 받은 데는 전작인 메이트X이 극소량만 팔리는 등 ‘프리미엄’이 붙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중국시장에서만 판매된 메이트X은 너무 적은 물량만이 판매된 덕분에 중고거래시장에서 1000만원 이상의 가격으로도 거래된 바 있다.

높은 인기에도 외신들은 메이트Xs의 품질에 다소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미국 IT전문매체 폰아레나는 “메이트Xs가 매커니즘을 개선했지만 디스플레이를 접는 것은 여전히 매끄럽지 않다”며 “경첩의 내구성에 문제가 제기되지만 화웨이는 2년간 이 부품에 대해 보증한다고 밝혔다”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