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부인한 아들, 이스라엘 성지순례단 전체 감염시켰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0명 전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스라엘 성지순례단의 참가자 중 한명의 아들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뉴스1
30명 전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스라엘 성지순례단의 참가자 중 한명의 아들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뉴스1

30명 전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스라엘 성지순례단 참가자 중 한명의 아들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성지순례를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경북 의성 6번째 확진자(59·의성군 안사면)의 아들 A씨(27)가 지난 16일 31번째 확진자가 참석했던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함께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의성군의 조사에서 자신이 신천지 교인임을 부인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북도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전달받은 신천지 교인 명단에 이름이 포함돼 있자 지난 16일 신천지 대구교회에 다녀온 사실을 인정했다. A씨도 지난 2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씨의 아버지인 경북 의성 6번째 확진자를 포함한 의성, 안동, 상주 등 경북 지역민 29명과 서울 거주 가이드 1명은 이스라엘 성지순례를 다녀온 후 전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최근까지 이스라엘 성지순례단의 코로나19 감염 경로는 불분명했다. 성지순례단이 이스라엘을 방문할 당시 현지에 코로나19 확진자가 한명도 없었기 때문이다.

의성군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A씨 진술의 신빙성을 따져보는 등 여러 각도로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