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기숙사 일부 폐쇄

 
 
기사공유
서울대학교 기숙사에 머물던 대학원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서울대학교 기숙사에 머물던 대학원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기숙사 일부는 폐쇄됐다.

28일 서울대학교에 따르면 융합과학기술대학원 대학원생 A씨는 이날 오전 대전 본가에 머물던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22일부터 경기 수원시에 있는 자취방에서 재택근무를 하던 A씨는 지난 25일 학교 셔틀버스를 타고 서울대 관악캠퍼스 기숙사로 이동해 3시간가량 체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A씨는 자신의 기숙사 방과 세탁실을 이용했으며 접촉한 인원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서울대학교는 기숙사 1동의 일부 층을 폐쇄하고 입주자들을 대상으로 자가 격리하도록 안내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