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향 차이는 갈등 낳는다… 연인과 비슷하고 싶은 취향 1위는?

 
 
기사공유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2월 6일부터 2월 21일까지 미혼남녀 총 480명(남 242명, 여 238명)을 대상으로 '연인의 취향'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

설문 결과, 미혼남녀 10명 중 7명(69.2%)은 취향 차이로 연인과 갈등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혼남녀는 연인과 꼭 비슷했으면 하는 취향 1위로 '음식 취향'(36.9%)을 꼽았다. '데이트 취향'(27.7%)이 2위, '개그 취향'(24.0%)이 3위였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데이트 취향'(37.2%), 여성은 '음식 취향'(46.2%)이 연인과 꼭 비슷하길 바랐다.

연인과 비슷하길 원했던 취향이 다르면 어떨까? 이에 미혼남녀 절반(51.0%)이 '서로 맞춰나가면 된다'고 답했다. '다른 취향이 잘 맞으면 상관없다'(20.6%), '취향 문제로 계속 갈등을 겪을 것 같다'(11.7%), '상대방의 취향에 맞춘다'(10.2%)는 답변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연인이 본인의 취향을 강요한다면 어떻게 할 거냐는 질문에는 '한두 번은 연인의 취향에 맞춰 준다'(44.8%)는 미혼남녀가 가장 많았다. '개인의 취향을 존중해달라고 말한다'(28.3%), '계속 강요하면 헤어진다'(19.8%)는 의견도 있었다. '사랑하기 때문에 연인을 따라 나의 취향을 바꾼다'는 의견은 4.6%였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2.35하락 0.94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