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인천 신천지 1만1826명, 연락두절 '1187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시는 지역 내 신천지 신도들의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파악하고있다고 전했다. /사진=뉴스1
인천시는 지역 내 신천지 신도들의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파악하고있다고 전했다. /사진=뉴스1

인천 지역 신천지 신도 중 연락이 닿지 않은 인원은 1187명으로 확인됐다.

28일 인천시에 따르면 전날 밤 9시 기준으로 확인된 신천지 신도는 총 9875명이다. 이 중 무증상자 8539명, 유증상자 149명, 미통화자 1187명이다.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는 무증상자는 6575명, 유증상자는 134명, 미통화자는 3166명이었다. 시는 통화가 되지 않은 3166명에 대해 연락을 시도하는 등 소재 파악을 시도한 결과 1979명에 대해 증상 여부를 확인했다. 나머지 1187명에 대해서는 연락을 시도 중이다.

시는 신도들에 대한 검체 의뢰에 이어 미연락자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연락을 시도할 방침이다. 또 교육생에 대해서도 조사를 벌여 검체 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계속해서 신도와 교육생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어서 수치는 매일 바뀔 수 있다"면서 "계속해서 조사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질병관리본부를 통해 신천지 교육생 1951명의 명단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인천 지역 내 확인된 신천지 신도와 교육생 수는 총 1만1826명이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전이슬
전이슬 dew_w@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전이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0.16상승 16.2913:57 03/03
  • 코스닥 : 927.80상승 4.6313:57 03/03
  • 원달러 : 1122.60하락 1.413:57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3:57 03/03
  • 금 : 61.41하락 2.8213:57 03/03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회의장 들어서는 이재명 경기지사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