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신도 88.1% 조사 완료… 이번 주말 코로나19 고비”(상보)

 
 
기사공유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이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 사진=뉴스1 장수영 기자
정부가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전체 신도의 88.1%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여부 조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29일 정례브리핑에서 이 같은 현황을 공개했다. 정부에 따르면 신천지 국내 신도 21만2324명과 교육생 6만5127명 등 총 27만7451명에 대한 조사를 실시 중이며 국내 신도 중 미성년자 1만6680명과 주소지 불명 863명을 제외한 19만4781명에 대해 증상 유무를 조사했다.

그 결과 28일 24시까지 총 17만1682명(88.1%, 대구·충북은 제외)에 대한 조사가 완료됐다. 이 가운데 유증상자는 3381명(1.9%), 무증상자는 16만8301명(98%)이었다.

대구의 경우 유증상자 1299명만 검체를 채취해 확진판정을 받은 761명은 중증도를 고려해 조치하기로 했다. 또한 무증상자 중 확진환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추가로 무증상자 7947명에 대해 검체를 채취했다.

정부는 이번 주말이 코로나19 확산의 중대한 고비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은 “이번 주말이 코로나19 추가 확산방지를 위해 중대한 고비가 될 것”이라며 “이번 주말 종교나 집회 등 다중행사의 참여를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