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비광' 출연, '미쓰백' 이지원 감독 만난다

 
 
기사공유
하지원이 영화 '비광'에 출연을 확정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하지원이 이지원 감독의 영화 '비광'으로 스크린에 복귀한다.

2일 제작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하지원이 스크린 복귀작을 '비광'으로 확정했다고 알렸다.

'비광'은 화려하게 살던 부부가 사건에 휘말려 나락으로 떨어진 뒤 모든 것을 되찾기 위해 분투하는 가족 누아르다. 앞서 류승룡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하지원은 당대 최고의 톱스타에서 생계형 연예인으로 전락한 '남미' 역을 맡아 이제껏 본적 없는 독보적 '센캐'(센 캐릭터)로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미쓰백'을 통해 주체적이고 강한 여성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낸 이지원 감독과 멜로부터 액션까지 다양한 장르를 소화하며 사랑받아온 하지원의 만남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비광'은 오는 6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전이슬 dew_w@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전이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