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전주국제영화제' 개최하나?

 
 
기사공유
오는 4월30일 개막 예정인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지면서 연기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사진=뉴시스

오는 4월30일 개막 예정인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지면서 연기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3일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오는 9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영화제 일정과 관련된 논의가 있을 예정이다.

올해 영화제는 오는 4월30일부터 5월9일까지 전주 영화의 거리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전북지역에서 추가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예정된 개최 일정 등을 두고 의견이 분분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직위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언제 잦아들지 지켜보고 있다"면서 "조만간 열릴 이사회를 통해 영화제 일정을 비롯해 어떻게 진행할 것인지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것"이라고 전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