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경정, 24일까지 휴장 연장… 선수 긴급자금 지원

 
 
기사공유
경륜경정총괄본부가 미사 경정장 내 영업장을 정밀 방역하고 있다.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이 휴장 기간을 또 연장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지역사회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하고 고객과 선수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휴장 기간을 오는 24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또한 경륜·경정 선수들의 긴급 생활안정 자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달 23일부터 예정된 경륜과 경정 경주를 취소하고 오는 8일까지 휴장을 결정한 바 있다.

휴장 기간 동안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사업장 전역에 수시 방제 점검을 강화하고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전염병 예방 대응 교육도 철저히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경륜 경정 사업장에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고 확진자 이동경로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륜경정총괄본부 관계자는 “고객과 선수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휴장기간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며 “개장 일정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추후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71하락 15.1912:59 07/10
  • 코스닥 : 771.25하락 1.6512:59 07/10
  • 원달러 : 1202.50상승 712:59 07/10
  • 두바이유 : 42.35하락 0.9412:59 07/10
  • 금 : 43.63상승 0.2912:59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