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한테 털렸죠ㅋㅋ" 신천지 사이트, 경찰 내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천지 홈페이지가 중학생 해커로부터 해킹 당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해킹 당한 신천지 인터넷 홈페이지 캡처
신천지 홈페이지가 중학생 해커로부터 해킹 당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해킹 당한 신천지 인터넷 홈페이지 캡처

신천지 홈페이지가 중학생 해커로부터 해킹 당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4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54분께 신천지 홈페이지가 해킹당한 사실을 인지하고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신천지 홈페이지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가짜 뉴스 팩트체크' 페이지에 접속하면 '신천지 사이트 중학생한테 다털렸죠 ㅋㅋㅋㅋ'라는 팝업창이 떴다.

신천지는 해킹 대응조치에 나서다 결국 홈페이지를 폐쇄했다가 오후 2시45분 기준으로 일부 기능이 되살아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해커가 중학생인지 아닌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아 말할 수 없으며 현재 피해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수사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8.18하락 2.6212:52 08/08
  • 코스닥 : 828.60하락 3.0412:52 08/08
  • 원달러 : 1304.30상승 612:52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2:52 08/08
  • 금 : 1791.20하락 15.712:52 08/08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정의당 '이은주'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