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적항공사 내일부터 일본行 중단… 양국간 이동 차단

 
 
기사공유


아시아나항공과 대한항공을 비롯한 9개 국적항공사가 이달 9일부터 일본행 노선을 대부분 중단한다. 인천국제공항에 여객기들이 멈춰 있다. /사진=뉴스1 신웅수 기자
국내 항공사들이 내일(9일)부터 일본행 노선을 대부분 중단한다. 아베 정부가 한국인의 무비자 입국을 막고 2주 격리 등 사실상 입국제한 조처를 취한데 따른 것으로, 사실상 양국 간 이동 차단은 물론 인적 교류도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예약률 등을 고려해 이달 9일부터 31일까지 일본 왕복 전 노선의 비운항을 결정했다고 8일 밝혔다. 6개 도시에서 8개 노선을 운영해 온 아시아나항공이 일본행 운항을 모두 중단한 것은 1990년 일본 취항 후 30년 만에 처음이다.

대한항공도 같은 날부터 28일까지 인천~나리타(주 7회) 노선을 제외하고 일본 노선 운항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현재 일본 12개 도시에 17개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저비용항공사(LCC)의 일본행 항공편도 9일부터 대부분 중단된다. 티웨이항공은 일본 6개 노선을 중단키로 했다. 진에어와 에어부산도 각각 5개 노선과 4개 노선의 일본행을 항공편을 9일부터 멈춘다.

이미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되면서 상당수 해외 노선을 축소한 이스타항공과 에어서울도 일본 노선을 중단한다. 제주항공은 인천~나리타, 인천~오사카 등 2개 노선을 제외한 8개 일본노선 운항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채성오 ssamddaq@mt.co.kr  | twitter facebook

"언론의 질이 사회정의의 질에 영향을 끼친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18:01 08/06
  • 금 : 43.76상승 0.79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