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은퇴하겠다"던 박유천, 방송복귀 임박?

 
 
기사공유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동생 박유환의 개인 방송에 모습을 드러내며 활동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사진=트위치 방송캡처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동생 박유환의 개인방송에 모습을 드러내 컴백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다. 박유천은 지난 8일 오후 박유환이 스트리밍 방송 플랫폼 트위치에서 진행하는 개인방송에 얼굴을 비췄다.

이날 박유천은 과거 그룹 활동 당시 음악을 틀고 따라 부르는가 하면 팬들의 댓글을 읽으며 소통했다.

박유천은 지난해 7월 마약 구매 및 투약 혐의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박유천은 지난 2018년 9월부터 올해 초까지 전 연인인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31)와 함께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하고 이중 일부를 7차례에 걸쳐 서울 용산구 한남동 황씨 오피스텔 등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

당시 마약 논란이 일자 박유천은 기자회견을 열고 "마약을 했다면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라며 초강수를 뒀으나 결국 사실인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더했다.

은퇴를 선언했던 박유천은 집행유예로 풀려난 뒤인 지난 1월 해외 유료 팬미팅을 열고 팬들과 만났다. 박유천은 팬들에 "많이 힘들지만 잘 이겨내서 다시 활동해보겠다. 이제 제가 먼저 여러분 곁으로 다가가겠다"면서 복귀를 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동생의 방송에 출연한 것도 복귀를 위한 준비의 일환인 것으로 보인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
  • 92%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