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확진자, 자가격리 중 완치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북 경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40대 여성이 병원이나 생활치료소를 가지 않고 자가격리만으로 완치됐다. /사진=뉴시스
경북 경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40대 여성이 병원이나 생활치료소를 가지 않고 자가격리만으로 완치됐다. /사진=뉴시스

경북 경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40대 여성이 병원이나 생활치료소를 가지 않고 자가격리만으로 완치됐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2일 코로나19 브리핑에서 "1977년생 여성이 2월 29일 확진판정을 받고 병원도 안가고 생활치료소도 가지 않았는데 자가격리 중에 완치판정을 받았다"며 "건강한 사람은 격리되서 관리만 잘 하면 된다는 소식 전한다"고 밝혔다.

경북 확진자는 이날 오전 11시 기준 전일대비 13명 증가해 1085명이 됐다. 완치자는 23명이다. 경북의 신천지 신도 6442명이 진단검사를 받았는데 이 가운데 498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지사는 이날 정부에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요청했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해당 지역 피해주민에게 생계안정 지원을 비롯해 응급대책 및 재난구호와 복구에 필요한 행정·재정·금융·의료상의 특별지원을 할 수 있다.

이 지사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생활안전지원을 해줄 수 있고 주거비나 교육비도 감면해줄 수 있다"며 "소상공인에 대한 자금융자도 해줄 수 있는데 좀 더 과감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도내 소비가 50% 이상 줄었고 숙박업과 식당업 등은 70% 이상 소득이 감소할 정도로 피해가 크다"며 "지원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북은 청도대남병원, 봉화 푸른요양병원 등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해 지난 9일부터 2주 동안 사회복지시설 565개소를 코호트 격리시켰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5:32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5:32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5:3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5:32 01/18
  • 금 : 55.39하락 0.3115:32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