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확진자, 롯데몰·잠실역 외 또 어디 갔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1일 송파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14번째 확진자(여·68)의 동선이 공개됐다. /사진=뉴시스
지난 11일 송파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14번째 확진자(여·68)의 동선이 공개됐다. /사진=뉴시스

지난 11일 송파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14번째 확진자(여·68)의 동선이 공개됐다.

송파구는 12일 블로그를 통해 전날(11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14번째 확진자의 이동경로를 공개했다.

14번째 확진자는 가락본동 거주자로, 지난 5일부터 기침과 가래 증상이 있었다. 확진자는 지난 4일 주로 집에 머물렀으며 오후 1시13~17분 도보로 이마트 에브리데이 가락동점만 방문했다가 귀가했다.

지난 5~6일에도 집에 머물렀다가 7일 저녁 6시30분쯤 지하철을 타고 8호선 가락시장역에서 잠실역으로 이동했다. 이어 저녁 8시쯤까지 롯데백화점 잠실점 지하 1층 이성당 빵집과 11층 댓짱돈까스를 방문했다. 이후 다시 지하철 8호선으로 잠실역에서 가락시장역으로 이동해 저녁 8시30분부터 밤 9시11분까지 다농마트에서 장을 보고 귀가했다.

지난 8일은 집에 머물렀으며, 9일 오전 10시44분 지하철 3호선으로 가락시장역에서 충무로역으로 이동했다. 오전 11시26분부터 11시44분까지 충무로 대한극장 앞 의자에 머물렀으며 오전 11시50분부터 낮 12시40분까지 인근 식당에 방문했다.

이후 낮 12시44분 충무로역에서 지하철 3호선으로 다시 가락시장역으로 돌아왔으며 오후 1시35분부터 오후1시45분까지 롯데마트 송파점으로 이동했다가 귀가했다.

지난 10일에는 오전 6시41분 지하철 8호선으로 가락시장역에서 출발해 오전 7시20분 지하철 2호선 을지로3가역으로 이동했다. 인근 건강검진센터에서 폐렴 소견에 따라 의료진으로부터 코로나19 선별검사를 권유받고 같은 날 택시를 타고 오전 11시23분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했다.

그는 낮 12시28분 구급차를 타고 경찰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가 12시55분 집으로 다시 구급차로 이송됐다.

이 확진자는 같은 날 오후 3시10분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았으며, 지난 11일 오후 3시 확진 판정 후 강남세브란스병원으로 이송됐다.

송파구청은 "확진자 방문장소는 11일 모두 방역소독을 완료했다"며 "밀접접촉자인 가족 4명은 모두 검체검사 결과 음성이며 현재 자가격리 중"이라고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