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풍토병될 확률 높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한국과학기술한림원-대한민국의학한림원-국가과학기술연구회 주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중간 점검, 과학기술적 관점에서' 공동포럼이 청중이 없는 온라인 생중게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과총-한림원-연구회는 코로나19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대책을 점검하기 위해 이번 포럼을 마련했다./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한국과학기술한림원-대한민국의학한림원-국가과학기술연구회 주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중간 점검, 과학기술적 관점에서' 공동포럼이 청중이 없는 온라인 생중게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과총-한림원-연구회는 코로나19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대책을 점검하기 위해 이번 포럼을 마련했다./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풍토병으로 전환할 가능성이 높을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12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한국과학기술한림원-대한민국의학한림원-국가과학기술연구회가 주최하고 강남구 역삼동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개최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중간 점검, 과학기술적 관점에서' 공동포럼에서 정용석 경희대 생물학과(바이러스학) 교수는 "코로나19 백신·치료제가 조기에 개발이 안될 경우 계절성 전염병(풍토병)으로 토착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정 교수는 신종 바이러스에 의한 아웃브레이크(집단감염) 후속 시나리오를 근절, 차폐, 풍토병 등 3가지로 나눴다.

정 교수는 "아웃브레이크를 근절하려면 사람간 감염고리의 차단 여부가 핵심"이라며 "시나리오는 근절, 차폐, 풍토병 등 3가지로 나눌 수 있다"고 설명했다.

먼저 원인 바이러스를 근절하려면 효과적인 예방백신과 자연 숙주 및 매개 숙주의 완전 제거, 또 효과적인 항바이러스 치료제의 유무등이 중요하다.

정 교수는 "다만 전세계에서 자연발성 감염사례가 제로가 된 '천연두' 하나뿐"이라며 "차폐와 풍토병에 집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는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SARS) 처럼 근절은 못하지만 예방 백신이 있어 수년간 과도기가 지속되면 차폐로 해석된다.

중요한 것은 풍토병이다.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는 특정 지역에서 자연발생 감염 등이 산발적으로 지속되는 풍토병 사례중 하나다.

정 교수는 "코로나19가 전파력, 무증상 전파 가능성, 다양한 전파 경로가 다양한 점과 고령자에게서 높은 치명률, 글로벌 유행 등 추가적인 요인으로 작용해 지역·집단 특성에 따른 풍토병으로 전환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강조했다.

정 교수는 "풍토병 전환 후 계절성을 띠는 독감처럼 변할 것인가는 예측이 불가능하지만, 상대적으로 치명률은 풍토병으로 전환되면서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