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유승호 외모지적, 이게 논란거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유승호가 배역을 위해 살을 찌우고 등장하자 때아닌 외모 악플 논란에 휘말렸다. /사진=tvN 제공
배우 유승호가 배역을 위해 살을 찌우고 등장하자 때아닌 외모 악플 논란에 휘말렸다. /사진=tvN 제공

배우 유승호가 배역을 위해 살을 찌우고 등장하자 때아닌 외모 악플 논란에 휘말렸다.

지난 11일 첫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는 동명의 다음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국가공인 초능력 형사 동백(유승호 분)과 초엘리트 프로파일러 한선미(이세영 분)가 미스터리한 연쇄살인마를 추적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유승호는 극 중 경찰계의 ’슈스(슈퍼스타)’ 아이돌이자, 기억을 읽는 ’기억스캔’ 능력을 가진 초능력 형사 동백 역을 맡았다. 그동안 출연한 드라마들과 비교해 다른 장르를 선택한 유승호는 형사 캐릭터인 동백을 위해서 기존 몸무게보다 체중을 조금 늘렸다. 

그러나 첫 방송 이후 일부 시청자들은 얼굴 살이 올라온 유승호의 외모를 지적하며 악성 댓글을 달았다. 

이에 유승호는 12일 새벽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경찰 역할이라 일부러 살 많이 찌웠다”며 “저도 안다. 얼굴 살찐 거”라고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가 이내 삭제했다. 이에 대다수 누리꾼들은 전 작품 모습과 비교해봐도 유승호는 다를 바 없는 미모를 과시했다며 오히려 살찐 모습이 더 잘생겼다고 그를 응원하고 있다.

때아닌 외모 악성 댓글에 시달린 유승호를 바라보며 누리꾼들은 작품에 출연하는 배우의 연기력이 아닌 외모에 집중한 것부터 잘못됐다며 지나친 악성 댓글에 비판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38.64하락 47.2613:35 01/18
  • 코스닥 : 957.26하락 7.1813:35 01/18
  • 원달러 : 1105.40상승 613:35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3:35 01/18
  • 금 : 55.39하락 0.3113:35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