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27일 주총 개최… 전 상장사에 전자투표제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가 27일 열리는 주주총회 개최에 앞서 모든 상장사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사진=포스코
포스코가 27일 열리는 주주총회 개최에 앞서 모든 상장사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사진=포스코

포스코가 27일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주주총회 개최에 앞서 모든 상장사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

포스코는 포스코,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케미칼, 포스코ICT, 포스코엠텍은 이미 전자투표제를 도입했고 올해 포스코강판으로 확대하면서 그룹 내 모든 상장사가 전자투표제를 시행하게 된다고 18일 밝혔다.

전자투표제는 주주총회 의안 등을 전자투표시스템에 등록해 주주가 주총에 직접 참석하지 않아도 온라인으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전자투표를 원하는 주주는 한국예탁결제원 홈페이지에서 공인인증서로 본인 확인 절차를 거쳐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다.

포스코 기준 전자투표 기간은 17∼26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주총 전날인 26일은 오후 5시에 마감한다. 포스코 외 5개 상장사는 20∼29일 오전 9시∼오후 10시, 주총 전날인 29일은 오후 5시까지다.

이날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참석이 어려울 주주들을 위해 올해 경영전망을 담은 주주 서한을 발송했다.

최 회장은 서한에서 "시장지향형 기술혁신, 전사적 품질혁신, 미래 성장 신제품 개발과 함께 적극적으로 신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며 "시나리오별 비상대응 체계를 확립하고 생산 관련성이 적은 간접비용의 극한적 절감, 투자 우선순위 조정 등 고강도 대책을 실행해 수익성 방어와 재무건전성을 확보하는 데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주주총회에 참석이 어려운 경우 서면투표나 전자투표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의결권을 행사해달라"고 당부했다.

포스코 주주총회는 27일 오전 9시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개최된다. 이번 주총에는 재무제표 승인, 이사선임, 감사위원회 선임, 이사보수 한도 승인 등 5개의 안건이 상정된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긴급기자회견 갖는 이언주 전 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